캠핑 후에 누리는 호사..

개수대도 화장실도 없는 오지에서 풀빌라로 점프!!

기쁨 두배, 행복 두배를 노려보았어요.. ㅋ

 

엄마를 위한 여행이 무색하게 내가 더 쒼나 막 쒼나 ♪ ㅋㅋㅋ 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이국적인 인테리어에 아름다운 조망..

 

사장님께서 직접 내려주신 향긋한 커피만큼 깊고 진한 멋이 있는 곳.. 

수련회 간 순이가 보면 분하겠다.. ㅋㅋㅋㅋ

 

 

 

 

 

늙을 일밖에 없는데 제일 젊은 오늘 마음껏 즐겨봅시다~ ㅋㅋㅋ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평일에 오니 기쁘지 아니한가.. !!!!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황송하게도 조식까지 무료 서비스...

 

 

밤하늘에 별이 그렇게 장관이였다는데 스파를 즐기다가...

곱창볶음과 소주에 농락당해 야경은 구경도 못했다.. 아이고... 억울해서 다시 방문하기로~ !!  

 

 

지척에 있는 아침고요수목원 + 칠오숯불 닭갈비 방문 후 알차게 귀가.. .

 

 

 

 

싱그러운 6월.. 2박3일 완벽했던 우리만의 여름... 

 

신고